블로거6

"서관덕" 네이버 인물검색에 등록 되다!! 여러분들은 검색엔진에서 여러분들의 실명을 검색해보고 있나요? 특별한 직업이나, 크고 작은 이슈에 관련되지 않는 일반적인 분들이라면, 거의 자기 이름을 검색해 보는 일은 잘 없을 것 같다. "호랑이는 죽어서 가죽을 남기고, 사람은 죽어서 이름을 남긴다." 이 속담은 누구나 알고 있을 것이다. "사람은 살아있는 동안 훌륭한 일을 하여 후세에 명예로운 이름을 남겨야 한다"라는 뜻인, 이 말과 속담을 정말 옛날부터 내 마음 한편에 담아두고 있었고, 지금까지 그렇게 될 수 있도록 부지런히 노력한 것 같다. 서관덕 : 네이버 통합검색 '서관덕'의 네이버 통합검색 결과입니다. search.naver.com 비록 대단히 훌륭한(?) 유명 인사 이거나, 나라를 구했다거나, 누구나 알만한 이슈를 만들거나 영향력이 있는 건.. 2020. 12. 24.
2013년 4월 새봄 맞이 티스토리 초대장 10장 배포합니다.-종료 티스토리 블로그 초대장 배포 4월도 중순을 넘어가고 있지만, 아직도 찬바람이 불고 있는 봄같지 않은 봄입니다. 그래도 계절의 시간은 흐르고 있는지 점점 날이 따뜻해지고 있습니다. 새봄에는 새로운 것들이 많은 계절입니다. 그리고 서관덕의 시간이 머문 작은공간에서도 여러분들에게 새롭게 또는 새단장을 위해 티스토리 블로그 초대장을 10장 배포합니다. 올 1월에 배포하고 또 오랫만에 배포를 하는 것 같습니다.하하 그리고, 저의 초대장 배포 규칙은 변함이 없습니다. 작년 후반부터 몇몇가지에 대한 질문에 대한 답변을 받고, 나름 소신것 작성하신 분들에게 한해서 배포를 시작했습니다. 규칙은 간단(?) 합니다. 아래 총 7가지의 질문에 대해 성의껏 답변 하신분들에 한해서 배포합니다.^^ 질문을 드리겠습니다. 1. 여러.. 2013. 4. 16.
티스토리가 주는 멋진 선물..(2011 티스토리 베스트블로거 선물) 오늘, 내가 근무하는 곳으로 택배가 하나 왔다. 순간적으로는 지금 나한테 택배 올께 없는데, 해롱해롱한 정신상태에서 어디서 왔지 라고 생각하는 순간... 아~~~~ 하하, 더디어 도착했구나..^^ 잽싸게 열어보니, 이쁘게(?) 잘 포장된 흰색 케이스와 검정색 케이스가 눈에 들어오고..^^ 흰색 케이스에는 촉감 좋은 가죽으로 만들어진 명함지갑과 카드케이스가 티스토리에서 전하는 말과 함께 가지런히 있고, 검정 케이스에는 2012년도 티스토리 탁상달력이 들어 있다. 이번에 처음으로 티스토리 우수 블로거로 선정되어 받는 선물이라 기분도 좋고, 또 응원해 주신 많은 분들에게 감사의 인사도 드린다.^^ 다만, 작년까지는 우수블로그 명함이 왔다고 해서 내심 기대하고 있었는데, 살짝 바뀌어 약간은 아쉽다..ㅎㅎㅎㅎ (.. 2012. 2. 7.
"우수블로그 선정" 뜻하지 않은 정말 기분좋고, 멋진 선물.. 그리고. 오늘 무심히 열어본 메일에서 피곤에 찌든 눈동자가 반짝반짝 빛나게 만드는 제목이 눈에 들어왔다. "2011 TISTORY 우수블로그 선정을 축하드립니다." 하하하.. "더디어 나도 블로그 사이드에 훈장을 하나 달수 있겠구나" 라는 생각이 제일 먼저 뇌리를 스쳐가고, 또 한편으로는 내가 과연 이 우수블로그에 선정될 자격이 있나 라는 생각이 든다. 작년 2010년 6월 초에 묵혀뒀던 티스토리 블로그에 본격적으로 포스팅을 시작한 이래, 가장 바빴던 2011년 하반기.. 나의 의지와는 상관없이 블로그 관리, 포스팅에 소흘해 지면서, 올해 우수 블로그가 되겠다는 꿈도 접었는데 말이다. 이 우수 블로그의 선정은 2011년 한해 블로그를 잘 운영해서 주는 선물이 아니라, 2012년에 더욱 분발하고, 많은 사진, 정보.. 2011. 12. 22.
내가 디자인하고 만든 블로그 명함.ㅋ^^ 내가 하는 일이 이쪽과 비슷하게 관련이 있어서, 대부분의 인쇄물은 직접 디자인해서 사용하는 경우가 많다. 특히나 명함 같은 경우는 100% 직접 디자인해서, 인쇄소에 맞기는데, 예전에 사용했던, 블로그 명함을 다 소진하고, 새롭게 디자인한 명함이다. 보통의 경우는 이 명함을 거의 사용하지 않는데, 블로그에 들어갈 내용에 대해서, 자문을 구하거나, 사진 찍는데 협조 또는 동의가 필요한 경우 이 명함을 사용한다. 대부분의 경우 허락 및 동의를 해주고 당사자 분들과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면서, 필요한 정보를 수집한다. 물론 전문 작가처럼 동의서라든가 협조공문 같은 것은 없지만, 이 명함과 함께 촬영 기획에 대한 취지를 설명하면, 너무나 쉽게 허락을 받을 수 있다.ㅎㅎㅎ 그리고, 명함의 또 다른 장점이 있다면,.. 2011. 6. 28.
100만년만에 잡아본 마이크.ㅋㅋ 저.. 서관덕입니다.ㅎㅎ 제가 가지고 있는 카메라에는 저는 항상 없었는데.. 이번에는 있네요..ㅎㅎㅎ 2011년 새해 첫날.. 집안 계모임에서 몇년만에 처음으로 마이크를 잡아본다. 우~~~ 떨려..ㅋㅋ 항렬상, 나이상 제일 막내.. 마이크 잡는 순서도.. 마지막.ㅋ 근데.. 이렇게 사진올려놓고 보니.. 참~~쩍팔린다..ㅋ 항상 느끼는 것이지만, 정말 머리크다...^^ 울 아들들은 날 닮지않기를.ㅋ 2011. 1.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