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에세이/자연과 풍경

눈(雪)이다. 올해 처음보는 눈~

Poster by 서관덕의 시간이 머문 작은 공간 2010. 12. 17.


아침 출근길 부터, 살짝씩 내리더니, 오후쯤 되서는, 꽤 굵은 눈송이들이 날렸다.
비록 많은 량의 눈은 아니지만, 그래도 제법 골목길을 살짝 덮을정도로 내린 눈, 내심 좀더 많이 오기를 기대했지만, 남쪽지방에서
큰 눈을 기대하기는 날씨가 뒤받침 해주지 않았다.

위쪽 지방에서는 눈이라고 하면, 몸서리 치시겠지만, 그래도 여기는 요정도의 눈은 기분 좋다.ㅎㅎ

나뭇잎에 사뿐히 내려앉아 있는 눈을 보니, 올 겨울에도 눈 사진 참 많이 찍겠구나 라는 생각이 든다.^^ 
솔직히 눈이 많이 오면, 퇴근을 집으로 하는 것이 아니라, 소주한잔 거하게 걸치고 주위에 있는 여관방으로 퇴근해야 한다는게 문제지.ㅋ

댓글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