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카메라 포커스(AF, MF) 테스트 용지 사용법


칼핀 - 칼 같이 정확하게 원하는 피사체에 초점이 맞는 초점
전핀 - 실제 초점면 보다 살짝 앞에 초점이 맞는 경우
후핀 - 실제 초점면 보다 살작 뒤에 초점이 맞는 경우...
핀 = 핀트 = 초점 = 포커스



대다수 진사님은 사진찍을 때, 당연히 칼핀을 원할 것이다..ㅎㅎ
내 개인적으로도 원하는 초점면에 정확하게 초점이 맞는 렌즈를 선호하고, 좋아한다. .ㅎㅎ

요즘은 어떤지 모르겠지만, 몇년전까지만 해도.. 칼핀이니 아니니.. 핀이 나갔니.. 맞니.. 등등..
참 많이 왈가왈부했는데... 요즘도 그런지 모르겠다.ㅎㅎ
요즘은 크게 신경을 쓰지 않아서..ㅋㅋ 

하지만, 여러분들이 가지고 있는 렌즈 또는 바디의 AF성능을 알아보고 싶은 경우가 많이 있을 것이다.
원거리에서는 웬만큼해서는 크게 초점이 벗어난다는 느낌이 없지만,
근거리 촬영(접사, 근접촬영)에서는 조금만 초점이 벗어나면 바로 표시가 나는데..
그 초점이 앞으로 잡히면 전핀... 뒤로 잡히면 후핀이라고 한다.
(전핀 또는 후핀이 나는 이유는 렌즈때문일 수도 있고, 카메라 바디 AF문제일 수 도 있다..)


자.. 그럼 내가 가지고 있는 카메라의 포커스 능력은 어느정도 될까... 자가 테스트 한번 해보자..
크게 어려운거 없이 특별한 설명없이도 충분히 테스트할 수 있을 것이다.^^

1. 우선 아래 이미지를 다운받아 프린트 한다.^^ 
 

마우스 오른쪽 버턴을 눌러 "다른이름으로 사진 저장"버튼을 눌러 저장하시고 프린터하거나
아래 파일을 다운받아 압축해제 하시고, 포토샵이나, 이미지 뷰에서 출력하면 된다.

파일 다운받기



2. 출력후, 중간에 있는 사각형을 "∩"형태로 아래 사진과 같이 잘 잘라서 세운다.


가능하면 90도로 세운다.

3. 그리고 책상이나 컴퓨터 위에 두고, 테스트 촬영을 하면 되는데..
조리개 값을 변경하면서 테스트도 해보고, 
초점 거리를 변경하면서도 테스트를 한다.

보통의 경우, 원거리에서는 초점의 변화가 크지 않아, 원거리 보다는
근거리에서 테스트 해보기를 권장하고,
접사나 접근촬영이 목적이라면, 카메라 또는 렌즈가 지원하는 최단 초점거리에서
테스트해 보면 된다.

- 가급적이면, A모드 (조리개 우선)으로 두시고, 삼각대(트라이포드)를 세워서 테스트 하시면
좀더 정확하고 정밀하게 측정할 수 있다.


자 그럼.. 필자가 가지고 있는 카메라와 렌즈를 이용해서 한번 테스트 해봤다..
카메라 스팩 : Nikon D200, A모드, 멀티측광, F2.8 ~ 11, ISO 200 ~ 500 (야간이라..ㅡ,.ㅡ;)
렌즈 스팩 : Tamron sp AF Spherical XR Di 28-75mm F2.8
촬영거리 : 약 35cm


1. 초점거리 28mm 구간에서 초점체크

F2.8

F4



F5.6

F8




2. 초점거리 35mm 구간에서 초점체크

F2.8

F4



F5.6

F8




3. 초점거리 50mm 구간에서 초점체크

F2.8

F4



F5.6

F8




4. 초점거리 60mm 구간에서 초점체크

F2.8

F4



F5.6

F8




5. 초점거리 75mm 구간에서 초점체크
 

F2.8

F4



F5.6

F8




요렇게.. 제가 주력으로 쓰고 있는 탐론 28-75 표준줌렌즈의 각 구간별
초점 테스트를 간단하게 해 보았다.
조리개는 F2.8 부터 1stop씩 증가시켜 F8까지 4단으로만 체크했는데.. 이 이후부터는
크게 의미가 없을것 같다.ㅎ

여러분들도 한번 체크해보고, 0을 기준으로 +/- 0.5이상 벗어난 상태에서 초점이 맞춰진다면,
A/S센타에 입고시켜 핀교정을 한번 받아보기를 권장한다.
물론 각 메이커마다 오차범위가 살짝달라 이렇다할 애기는 못하겠지만, 그래도 한번 교정을 받고
사용하면 현재보다는 훨씬더 정교한 포크싱이 될 것이다.ㅎ

아... 위에도 적어놨지만, 렌즈때문에 핀이 틀리는 경우도 있고, 카메라 AF센스의 문제, AF센터로 빛을 보내는
반사거울 때문에 핀이 틀릴 수 있기 때문에, 가능하면 여러렌즈, 여러바디에 걸쳐서 테스트를 해보길 권장한다.^^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