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가는 곳

Posted by 서관덕 서관덕의 시간이 머문 작은공간™
2013.10.31 19:09 포토 에세이/포토 에세이

어느 때 보다 힘들었던 10월도 오늘이 마지막날이다.

2013년을 딱 2개월 남겨두고 있는 시점에서 지난 10월 한달을 뒤돌아보면, 출구를 찾지 못해 힘들어하던 모습에 한숨을 내 쉬어본다.

 

다음 한달은 조금더 따뜻하고, 스트레스와 짜증이 없는 그런 날이 되었으면 좋겠다.

 

'포토 에세이 > 포토 에세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끝 그리고 시작  (2) 2014.03.03
아리랑 성냥 - 잊혀지는 기억들  (4) 2014.02.24
나가는 곳  (8) 2013.10.31
가을이다. 어디론가 훌쩍 떠나버리고 싶은 계절이 왔다.  (6) 2013.10.14
완벽한 대칭?  (8) 2013.10.11
옹기종기  (8) 2013.10.10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다음 한달은 조금 더 즐거운 한달이 오리라 믿습니다 :)
  2. 으 바쁘시게 일이 잘 풀리지 않으셨나봐요. 아자!
  3. 꼭 그런 한달 보내셨으면 좋겠습니다. ㅎㅎㅎ ^-^)b
  4. 흐린뒤 맑음. 11월에는 늘 좋은일만 가득하시길 바랄꼐요... ^^*